광고
광고
광고
광고

의정부시 신곡권역, 희망회복종합지원센터와 업무협약 체결

주거환경 개선 활동 약속하는 복지자원 협약 체결

장선희 기자 | 기사입력 2021/09/09 [17:47]

의정부시 신곡권역, 희망회복종합지원센터와 업무협약 체결

주거환경 개선 활동 약속하는 복지자원 협약 체결

장선희 기자 | 입력 : 2021/09/09 [17:47]

▲ 희망회복종합지원센터와 업무협약 체결<사진제공 =신곡1동 복지지원과>  © 경기북부/강원 브레이크뉴스

 

[장선희 기자 = 경기북부/강원] 9월 9일 의정부시 신곡1동 행정복지센터는 거리 노숙인 및 노숙위기 취약계층의 인권을 보호하고 사회복귀를 지원하는 의정부시 희망회복종합지원센터와 신곡권역 통합사례관리 가구의 주거환경 개선 활동을 약속하는 복지자원 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날 신곡1동 행정복지센터에서 진행된 협약식에는 양 기관 관계자 5명이 참여한 가운데 신곡권역 통합사례관리 가구 주거환경 개선 지원, 복지사각지대에 놓여있는 위기가구 발굴, 취약계층을 위한 다양한 복지시책 협력 등의 내용을 함께 추진하기로 하였다고 했다.

 

김충식 희망회복종합지원센터 센터장은 “지속적인 살균, 살충, 방역 활동을 통하여 신곡권역 통합사례관리 대상자들의 주거환경개선 및 코로나19 예방에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며 “이번 업무협약은 지역사회에 봉사할 수 있는 계기가 될 뿐만 아니라 봉사에 참여하는 자활사업단 소속 노숙인의 근로의욕을 고취시킬 수 있는 계기가 될 것이다”라고 밝혔다.

 

박성복 신곡권역 국장은 “경기 북부 유일한 노숙인 복지시설인 희망회복종합지원센터와의 업무협약으로 코로나19 생활 방역에 취약한 관내 통합사례관리 가구에 안전한 주거환경을 조성할 수 있게 되어 매우 기쁘다”라며 “지역사회 내의 어려운 이웃을 위해 노력을 아끼지 않는 희망회복종합지원센터에 감사를 표하며, 지속적인 활동을 위한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라고 말했다.

 

best-suny@naver.com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as'Google Translate'.

 

Signed business agreement with Uijeongbu City Singok District and Hope Recovery Comprehensive Support Center

 

Signed a welfare resource agreement promising activities to improve the living environment

 

[Reporter Seon-hee Jang = Northern Gyeonggi/Gangwon] On September 9, the Administrative Welfare Center in Singok 1-dong, Uijeongbu City protects the human rights of the street homeless and the vulnerable class in the homelessness crisis and supports recovery from society. They announced that they had signed a welfare resource agreement promising to improve the residential environment of households.

 

At the signing ceremony held at the Singok 1-dong Administrative Welfare Center on this day, with the participation of five officials from both organizations, the contents of the integrated case management in the Shingok area, support for improvement of the residential environment of households, discovery of crisis households in the blind spot of welfare, cooperation on various welfare policies for the underprivileged, etc. agreed to promote together.

 

Kim Choong-sik, head of the Hope Recovery Comprehensive Support Center, said, “Through continuous sterilization, insecticide, and quarantine activities, we will do our best to improve the residential environment and prevent COVID-19 for those who are subject to integrated case management in the Shingok area. It will be an opportunity not only to provide an opportunity to work, but also to inspire the will of homeless people who are part of the self-help group participating in volunteer work.”

 

Park Seong-bok, director of the Shingok District, said, “We are very happy to create a safe residential environment for households with integrated case management in the jurisdiction that are vulnerable to COVID-19 living quarantine through a business agreement with the Hope Recovery Comprehensive Support Center, the only homeless welfare facility in northern Gyeonggi Province.” I would like to express my gratitude to the Hope Recovery Comprehensive Support Center, which spares no effort for the needy in society, and will spare no effort to support its continued activities.”

 

best-suny@naver.com

 

이 기사 좋아요
  • 도배방지 이미지

장선희 기자, 의정부시, 신곡1동 행정복지센터, 거리 노숙인 및 노숙위기 취약계층의 인권, 희망회복종합지원센터, 복지자원 협약 체결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1/1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