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의정부시, 복지정책과 함께 코로나19 극복 추진

시민 중심의 포용적 복지 적극 추진

장선희 기자 | 기사입력 2021/09/07 [17:05]

의정부시, 복지정책과 함께 코로나19 극복 추진

시민 중심의 포용적 복지 적극 추진

장선희 기자 | 입력 : 2021/09/07 [17:05]

▲ 의정부시, 코로나19 극복 복지정책과 함께 추진<사진제공 =복지정책과>  © 경기북부/강원 브레이크뉴스

 

[장선희 기자 = 경기북부/강원] 의정부시 안병용 시장은 코로나19 상황이 계속되고 있는 가운데 제22회 사회복지 주간을 앞두고 있으며, 의정부시는 지난 1년간 사회복지현장에서 코로나19 위기 극복 및 돌봄 공백 최소화 등 시민 중심의 포용적 복지를 적극 추진해 왔다고 밝혔다.

 

의정부시는 코로나19로 인한 소득감소는 저소득층의 생계를 위협하고 있어 갑자기 생계가 곤란해진 저소득층의 위기 사유를 빠르게 해소하기 위해 긴급복지지원사업을 적극 추진하고 있고, 코로나19 여파로 폐업, 실직, 소득감소 등 위기가구가 점차 증가함에 따라 코로나 이전인 2019년 대비 지원실적이 300% 이상 큰 폭으로 증가했다고 헀다. 

 

의정부시는 2020년 9천502건 2021년 현재 6천869건 47억 3천9백만 원을 곤경에 처한 가구에 신속 지원했으며 저소득 가구를 대상으로 위기가구 긴급생계지원 사업과 한시 생계지원사업을 추진해 총 7천331가구에 35억 6천7백만 원 지원해 사각지대에 놓인 저소득 위기가구에 대한 지원도 한층 강화했다고 했다.

 

의정부시는 코로나19로 자가격리 또는 입원격리치료를 통보 받은 가구 중 생계에 어려움을 겪는 시민을 대상으로 생활지원비를 4천666명에게 38억 1천19만3천 원을 지원완료했으며 자가격리자 및 자가치료자 2만1천35명에게는 격리기간 동안 식사를 해결할 수 있도록 비대면으로 식료품 키트를 전달해 코로나19로 인한 2차 피해를 예방하고 생활 안정에 도움을 주고 있다고 했다.

 

▲ 의정부시, 코로나19 극복 복지정책과 함께 추진<사진제공 =복지정책과> © 경기북부/강원 브레이크뉴스

 

특히 어린이집은 면역력이 약한 영유아가 다수 이용하고 있어 감염병 노출이 높은 시설로 현재 휴원 중이지만 맞벌이, 한부모 가정 등을 대상으로 긴급보육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고, 교직원들은 월 1회 코로나19 선제 검사를 받고 있으며 백신 접종도 9월 중 2차까지 모두 완료 예정으로 안심할 수 있는 보육환경 조성을 위해 힘쓰고 있으며,  의정부시육아종합지원센터는 관내 어린이집과 영유아 가정을 위해 드라이브스루 장난감 도서관 등 비대면 서비스와 온라인 교육 프로그램을 개발하며 학부모들로부터 큰 호응을 얻기도 했다고 했다.

 

의정부시는 지역아동센터 28개소 860여 명의 아동에게 돌봄 및 학습지도, 특기적성 교육, 체험 및 참여 활동 등 다양한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고, 또한 코로나19로 인해 결식 우려가 있는 아동들의 식사 문제에 적극적으로 대응하고자 도시락 및 부식 등 대체 급식을 제공하고 있으며, 다함께돌봄센터는 맞벌이 가구의 육아 부담 경감을 위하여 돌봄이 필요한 아동 65명에게 돌봄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고 했다.

 

어르신들의 경우 노후 삶의 질 향상과 건강 악화 예방을 위한 돌봄서비스를 개개인의 욕구에 맞춤형으로 제공하고 있으며 감염증 확산 방지를 위해 유선으로 안부 확인 등 비대면 사업도 병행하여 추진하고 있으며, 치매 고위험군 또는 거동불편으로 상시 안전 확인이 필요한 독거노인 383가구에는 응급호출기, 화재감지기, 활동감지기, 문열림 감지기 등의 장비를 설치하여 실시간 모니터링으로 응급상황 발생시 신속한 현장 대응이 이뤄지고 있다고 했다.

 

또한, 신체적・정신적 장애 등의 사유로 혼자서 일상생활과 사회생활이 어려운 1,091명의 장애인에게 활동지원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으며 특히 장애인의 코로나19 확진 및 자가격리 시 돌봄 공백을 해소하기 위해 활동지원 서비스를 24시간 제공하고 있고, 장애학생들의 학습 보조를 위해 특별지원급여를 추가로 지원하는 등 장애인 돌봄서비스를 다양하게 강화했다고 했다.

 

▲ 의정부시, 코로나19 극복 복지정책과 함께 추진<사진제공 =복지정책과> © 경기북부/강원 브레이크뉴스

 

의정부시는 경기사회복지공동모금회 및 지역사회보장협의체 등과 복지자원 발굴 활성화 업무 협약을 통해 2021년 현재 625건 8억 9천619만1천 원의 자원을 발굴해 저소득층에 폭넓은 복지자원을 지원하고 있으며, 특히 코로나19로 인해 대면서비스가 감소됨에 따라 고독사 위험이 있는 대상자를 조기 발굴하기 위해 의정부희망톡톡 카카오톡 채널을 통한 비대면 신고 체계를 구축해 올해 6월부터 취약계층 중장년 1인 가구 실태조사를 통해 고독사 위험이 있는 50명을 선정, 인적안전망을 활용하여 안부 확인을 위한 건강음료 지원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고 했다.

 

안병용 의정부시장은  ”코로나19 극복 및 시민 모두가 행복한 복지를 누릴 수 있도록 다양한 복지정책을 적극 추진하고 많은 시민들이 혜택을 볼 수 있도록 노력하여 의정부시를 진정한 행복특별시로 만드는데 박차를 가하겠다”라고 밝혔다. 

 

best-suny@naver.com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as'Google Translate'.

 

Uijeongbu City promotes overcoming COVID-19 with welfare policies

 

Active promotion of citizen-centered inclusive welfare

 

[Reporter Jang Seon-hee = Northern Gyeonggi/Gangwon] Uijeongbu City Mayor Ahn Byung-yong is preparing for the 22nd Social Welfare Week amid the ongoing COVID-19 situation, and Uijeongbu City has overcame the COVID-19 crisis and minimized care gaps in social welfare sites for the past year. He said that he has been actively promoting inclusive welfare.

 

Uijeongbu City is actively promoting emergency welfare support projects to quickly resolve the cause of the crisis for the low-income class, who suddenly have difficulty in livelihood, as the decrease in income due to COVID-19 threatens the livelihood of the low-income class. As the number of households in crisis gradually increased, the support performance increased significantly by more than 300% compared to 2019, before the corona virus.

 

Uijeongbu City provided 9,502 cases in 2020 and 6,869 cases as of 2021, 4,739 billion won promptly to households in need, and promoted emergency livelihood support projects for low-income households and temporary livelihood support projects for a total of 9,502 cases in 2021. He said that it has further strengthened support for low-income and crisis households in blind spots by providing 3.567 billion won to 7,331 households.

 

Uijeongbu City has completed subsidizing 3,81193,000 won to 4,666 people for living support expenses for citizens who are having difficulty making a living among households notified of self-quarantine or inpatient quarantine treatment due to COVID-19. He said that it is helping to prevent secondary damage from COVID-19 and help stabilize their lives by delivering non-face-to-face groceries kits to 21,35 self-treated people during the quarantine period.

 

In particular, daycare centers are being used by many infants and young children with weakened immunity and are currently closed due to high exposure to infectious diseases. Vaccinations are also scheduled to be completed by the second half of September, and efforts are being made to create a safe childcare environment. The Uijeongbu City Childcare Support Center is developing non-face-to-face services such as a drive-thru toy library and online education programs for in-house daycare centers and families with infants and toddlers. He also said that he received a great response from parents.

 

Uijeongbu City provides a variety of services such as care and learning guidance, special aptitude education, experience and participation activities to 860 children in 28 local children's centers. They said that they are providing alternative meals such as lunch boxes and meals, and that the Together Day Care Center is providing care services to 65 children in need of care in order to reduce the burden of childcare for dual-income households.

 

For the elderly, we provide care services tailored to individual needs to improve the quality of life in old age and prevent deterioration of health. To prevent the spread of infectious diseases, we are also promoting non-face-to-face projects such as checking safety over the phone. As a result, 383 elderly households living alone who need safety check at all times have installed equipment such as emergency callers, fire detectors, activity detectors, and door open detectors.

 

In addition, we provide activity support services to 1,091 people with disabilities who have difficulties in daily life and social life alone due to physical and mental disabilities. He said that he has strengthened various care services for the disabled, such as providing additional time and providing special support payments to assist students with disabilities in learning.

 

Uijeongbu City is providing a wide range of welfare resources to the low-income class by discovering 625 cases of 896,191 million won as of 2021 through a business agreement with the Gyeonggi Social Welfare Community Chest and the local social security council to promote the discovery of welfare resources. In particular, as face-to-face services are reduced due to COVID-19, a non-face-to-face reporting system has been established through the Uijeongbu Hope Talk Talk Kakao Talk channel to early discover those at risk of dying of loneliness. It selected 50 people at risk of dying of loneliness and said that they are promoting a health drink support project to check their safety by using the human safety net.

 

Uijeongbu Mayor Ahn Byeong-yong said, "We will accelerate the making of Uijeongbu City into a truly happy special city by actively promoting various welfare policies so that all citizens can enjoy happy welfare and overcoming COVID-19, and making efforts so that many citizens can benefit from it."

 

best-suny@naver.com

 

이 기사 좋아요
  • 도배방지 이미지

장선희 기자, 의정부시, 안병용 시장, 제22회 사회복지 주간, 코로나19 위기 극복 및 돌봄 공백 최소화, 시민 중심의 포용적 복지를 적극 추진, 위기가구 신속지원, 방역은 철저하게 복지는 빈틈없이, 사각지대 없는 맞춤 돌봄 서비스 제공, 함께 행복한 미래를 꿈꾸는 희망도시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1/1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