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의정부시 흥선동, 폭염 취약지역 복지상담 및 홍보 진행

폭염 취약지역 복지상담 및 홍보 진행

장선희 기자 | 기사입력 2021/08/23 [11:02]

의정부시 흥선동, 폭염 취약지역 복지상담 및 홍보 진행

폭염 취약지역 복지상담 및 홍보 진행

장선희 기자 | 입력 : 2021/08/23 [11:02]

▲ 폭염 취약지역 복지상담 및 홍보<사진제공 =흥선동 복지지원과>  © 경기북부/강원 브레이크뉴스


[장선희 기자 = 경기북부/강원] 지난 7월부터 8월까지 2개월간 의정부시 흥선동은 복지사각지대 발굴 및 지원을 위해 폭염 취약지역 21곳 '폐가, 비닐하우스, 컨테이너, 고시원 등'에 대해 복지상담 및 홍보를 진행했다고 밝혔다.

 

흥선동 보건복지팀은 코로나19 사회적 거리두기 4단계 격상 기간이 지속됨에 따라 유선 상담 및 우편 발송 등의 비대면 조사 방법을 병행하고 있으며, 흥선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를 비롯한 주민제보를 카카오톡 또는 유선으로 상시 접수하고 있다고 했다. 

 

또한 폭염 취약계층을 지원하기 위해 생필품세트 200개, 쌀 10kg 115포, 화장지 20개, 라면 20박스, 냉방기 20대, 옥수수 160개, 삼계탕 등을 후원받아 취약계층 161가구에게 후원물품 198개(환가액 5,888천 원)의 민간자원을 연계하고 종합복지상담을 통해 공공서비스 83건(기초‧생계‧의료‧주거, 기초연금, 차상위 등)을 신청했다고 했다. 

 

유준영 흥선동 복지지원과장은 “코로나19 장기화로 인해 어려움을   겪는 가구가 증가하는 이때, 복지서비스에서 소외받는 사람이 없도록 복지사각지대 발굴‧지원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best-suny@naver.com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as'Google Translate'.

 

Heungseon-dong, Uijeongbu-si, welfare counseling and public relations in areas vulnerable to heat waves

 

Welfare consultation and promotion in heatwave vulnerable areas

 

[Reporter Jang Seon-hee = Northern Gyeonggi/Gangwon] For two months from July to August, Heungseon-dong, Uijeongbu-si, provided welfare counseling for 21 places vulnerable to heat waves, such as abandoned houses, plastic houses, containers, and gosiwons, to discover and support welfare blind spots. and promotions were carried out.

 

The Heungseon-dong Health and Welfare Team is conducting non-face-to-face investigation methods such as telephone counseling and mail delivery as the COVID-19 social distancing phase 4 upgrade period continues. They said they are always accepting.

 

In addition, 200 daily necessities sets, 115 bags of 10 kg of rice, 20 boxes of toilet paper, 20 boxes of ramen, 20 air conditioners, 160 corn, samgyetang, etc. He said that he had applied for 83 public services (basic, livelihood, medical care, housing, basic pension, second highest, etc.)

 

Jun-young Yoo, head of the welfare support department in Heungseon-dong, said, “At a time when the number of households suffering from the prolonged COVID-19 is increasing, we will do our best to discover and support blind spots in welfare so that no one is left behind in welfare services.”

 

best-suny@naver.com

 

이 기사 좋아요
  • 도배방지 이미지

장선희 기자, 의정부시, 흥선동, 복지사각지대 발굴 및 지원, 복지상담 및 홍보, 흥선동 보건복지팀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1/1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