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의정부시 흥선동, 우리동네 수호천사 사업 진행

‘우리동네 수호천사’사업 추진

장선희 기자 | 기사입력 2021/08/17 [12:09]

의정부시 흥선동, 우리동네 수호천사 사업 진행

‘우리동네 수호천사’사업 추진

장선희 기자 | 입력 : 2021/08/17 [12:09]

▲ 복지사각지대 주민 챙긴<사진제공 =흥선동 복지지원과>  © 경기북부/강원 브레이크뉴스

 

[장선희 기자 = 경기북부/강원] 의정부시 흥선동은 복지사각지대 발굴‧지원을 위해 관내 다중이용업소 235개소가 참여하는 ‘우리동네 수호천사’사업을 추진하고 있다고 밝혔다.

 

‘우리동네 수호천사’사업은 흥선동 민‧관 협력 특화사업으로 주민 생활과 밀접한 편의점, 약국, 마트 등 다중이용업소를 대상으로 사회복지정책 홍보 및 교육을 실시하여 지역사회 인적안전망을 확대하고 카카오톡 채널을 통해 상시 위기가구 신고 시스템 활성화를 도모하고자 실시하고 있다고 했다.

 

편의점을 운영하는 김00씨는 “하루도 빠지지 않고 물건을 사러 오시는 할머니가 계시는데 최근 며칠 동안 편의점을 오시지 않으셔서 흥선동 복지지원과에 제보하였고, 다행히 할머니의 안부가 확인되어 안심이 되었다”고 말했다.

 

유준영 흥선동 복지지원과장은 “코로나19로 어려운 지역사회를 위해 방역과 복지사각지대 주민 발굴에 적극 협력해 주신 우리동네 수호천사 분들께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best-suny@naver.com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as'Google Translate'.

 

Heungseon-dong, Uijeongbu City, Our Neighborhood Guardian Angel Project

 

Promotion of ‘My Neighborhood Guardian Angel’ project

 

[Reporter Jang Seon-hee = Northern Gyeonggi/Gangwon] Heungseon-dong, Uijeongbu City announced that it is promoting the ‘My Neighborhood Guardian Angel’ project in which 235 multi-use businesses in the district participate to discover and support blind spots in welfare.

 

The 'My Neighborhood Guardian Angel' project is a special project for public-private cooperation in Heungseon-dong. It promotes social welfare policies and provides education to multi-use businesses such as convenience stores, pharmacies, and marts that are closely related to the lives of residents, thereby expanding the human safety net of the local community and promoting Kakao. It is said that it is being implemented to promote the vitalization of the reporting system for households in crisis at all times through the talk channel.

 

Kim 00, who runs a convenience store, said, “There is a grandmother who comes to buy things every day, but she has not come to the convenience store for the past few days. ” he said.

 

Jun-young Yoo, head of the Heungseon-dong Welfare Support Division, said, "I would like to thank the guardian angels of our neighborhood for actively cooperating with quarantine and discovering residents in blind areas for welfare for the community struggling with COVID-19."

 

best-suny@naver.com

 

이 기사 좋아요
  • 도배방지 이미지

장선희 기자, 의정부시, 흥선동, 복지사각지대 발굴‧지원, 우리동네 수호천사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1/1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