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정윤경 도의원, 군포의왕교육지원청으로부터 각종 추진계획 보고 받아

군포초 그린스마트 미래학교 선정 및 군포의왕교육지원청사 증축사업

김일웅 기자 | 기사입력 2021/08/05 [14:15]

정윤경 도의원, 군포의왕교육지원청으로부터 각종 추진계획 보고 받아

군포초 그린스마트 미래학교 선정 및 군포의왕교육지원청사 증축사업

김일웅 기자 | 입력 : 2021/08/05 [14:15]

▲ 정윤경 의원, 군포초 그린스마트 미래학교 선정 및 교육지원청사 증축 관련 보고 받아 <사진제공=경기도 의회>  © 경기북부/강원 브레이크뉴스


[김일웅 기자 = 경기북부/강원] 지난 3일 경기도의회 교육기획위원회 위원장 정윤경 의원은 군포의왕교육지원청으로부터 군포초 그린스마트 미래학교 선정 및 군포의왕교육지원청사 증축사업에 관한 추진계획을 보고 받았다고 밝혔다.

 

금번 그린스마트 미래학교에 선정된 군포초는 1920년에 개교한 100년의 역사와 전통을 자랑하는 군포지역을 대표하는 학교다. 그러나 건물 노후화로 타 학교와의 교육환경격차가 심해 그동안 학생과 학부모의 상대적 박탈감이 심해 오래된 학교건물을 새롭게 만드는 것에 대한 학부모들의 염원을 담아 정윤경 의원이 교육청과 지속적인 협의를 해 온 학교로 경기형 특화사업으로 동시에 선정되어 향후 169억원의 사업비가 투입될 전망이라고 했다.

 

정윤경 위원장은 “사람이 공간을 만들지만, 공간은 사람을 만든다” 며 “4차산업혁명 등 미래교육에 걸맞는 교육환경 제공이 필요하다”고 언급했다. 특히 “학교가 기존의 학습 공간에서 지역공동체와 소통하는 공간으로 변모해야 한다”며 설계단계부터 지역사회와 학부모 등 다양한 수요자의 의견이 반영된 지역 맞춤형 교육시설로서 변화를 담아내 줄 것을 교육지원청 관계자에게 당부했다. 

 

군포의왕교육지원청 관계자는 “학교현장의 다양한 의견이 반영될 수 있도록 적극 노력하겠다.”고 답했다.

 

이자리에서는 청사증축에 관한 보고가 이어졌고, 군포의왕교육지원청은 1992년 준공된 이후 일부 증축이 있었으나, 다양한 교육수요 대응과 교육서비스 제공을 해야하는 상황에서 공간이 협소하여 어려움을 겪고 있는 상태이며, 이에 2021년 3월 조직 개편 및 정원 증가에 따른 최소한의 사무 공간을 확보하고 교육지원 업무의 효율성 제고를 위해 총 연면적 1,648㎡, 3층 규모의 청사를 증축할 예정이라고 했다. 

 

정윤경 의원은 군포출신 도의원으로서 교육지원청 청사증축은 학부모와 학생들의 다양한 소통의 장으로 활용되어야 하는 공간으로 교육지원청의 기능을 강화하고 미래교육기반을 위한 중요한 사업임을 강조했다. 

 

또한, “수도권 1기신도시 내 학교노후도가 심해지고 있고, 신도시 외곽 구도심 교육수요자들의 피로도가 증가하고 있는 상황에서 현재 추진되고 있는 그린스마트 미래학교사업과 청사증축은 군포교육의 새로운 활기를 불어넣는 계기가 될 것”이라며 군포지역의 새로운 공간구상에 지속적 관심을 이어 가겠다고 밝히며 회의를 마쳤다. 

 

kocykim@naver.com

 

*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as'Google Translate'.

 

Provincial Councilor Jeong Yun-kyung, received reports of various implementation plans from Gunpo Uiwang Educational Support Office

 

Gunpo-cho Green Smart Future School Selection and Gunpo Uiwang Education Support Office Extension Project

 

[Reporter Il-woong Kim = Northern Gyeonggi/Gangwon] On the 3rd, Rep. Jeong Yun-kyung, chairman of the Education Planning Committee of the Gyeonggi Provincial Assembly, announced that he had received a report from the Gunpo Uiwang Educational Support Office regarding the selection of the Green Smart Future School in Gunpo-cho and the Gunpo Uiwang Educational Support Office extension project. .

 

Gunpo-cho, which was selected as the Green Smart Future School this time, is a school representing the Gunpo region, boasting a 100-year history and tradition, established in 1920. However, due to the aging of the building, the educational environment gap with other schools is severe, and the relative sense of deprivation between students and parents has been severe. It is expected that the project cost of 16.9 billion won will be invested in the future.

 

Chairman Jeong Yun-kyung said, “People make space, but space makes people. In particular, she said, “The school must transform from an existing learning space to a space to communicate with the local community.” I asked the Education Support Office officials to do it.

 

An official from the Gunpo Uiwang Office of Education said, “We will make an active effort to reflect the diverse opinions of the school field.”

 

At this meeting, reports on the extension of the office building continued, and the Gunpo Uiwang Office of Education has been partially extended since its completion in 1992, but it is experiencing difficulties due to the limited space in the situation where it has to respond to various educational demands and provide educational services. Accordingly, in March 2021, the government plans to expand the three-story office building with a total floor area of ​​1,648 square meters to secure a minimum office space due to the reorganization and increase in the number of employees and to improve the efficiency of education support work.

 

As a provincial legislator from Gunpo, Rep. Jeong Yun-kyung emphasized that the extension of the Office of Education office building is a space that should be used as a place for various communication between parents and students, strengthening the function of the Office of Education and providing an important foundation for future education.

 

In addition, “In a situation where the aging of schools in the first new city in the metropolitan area is getting worse and the fatigue of education consumers in the old downtown outside of the new city is increasing, the Green Smart Future School project and the building extension that are currently being promoted are to breathe new life into Gunpo education. It will be an opportunity,” he said, ending the meeting saying that he would continue his interest in the new spatial design of the Gunpo area.

 

kocykim@naver.com

 

이 기사 좋아요
  • 도배방지 이미지

김일웅 기자, 경기도의회, 정윤경, 군포의왕교육지원청, 군포초 그린스마트 미래학교 선정 및 군포의왕교육지원청사, 증축사업, 추진계획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1/1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