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동두천시, 자유수호평화박물관 옥상부에 관람객 위한 휴게쉼터 조성

소요산국민관광지내 위치

김현우 기자 | 기사입력 2021/07/21 [11:39]

동두천시, 자유수호평화박물관 옥상부에 관람객 위한 휴게쉼터 조성

소요산국민관광지내 위치

김현우 기자 | 입력 : 2021/07/21 [11:39]

▲ 동두천시 자유수호평화박물관 옥상부 관람객 휴게쉼터 조성 <사진제공=동두천시>  © 경기북부/강원 브레이크뉴스


[김현우 기자 = 경기북부/강원] 지난 20일 동두천시는 소요산국민관광지내에 위치한 자유수호평화박물관 옥상부에 관람객을 위한 휴게쉼터를 조성했다고 밝혔다. 

 

3개월간의 공사기간을 거쳐 탄생한 박물관 옥상정원은 일상생활에서 벗어나 박물관을 찾는 관람객 누구나 편하게 즐길 수 있는 소요산 녹지 속 힐링 쉼터로 만들어졌다고 했다.  

 

주요 시설로는 관람객의 편안한 휴식공간을 위해 나무벤치를 설치하고 옥상정원을 둘러볼 수 있는 산책로를 마련했으며, 볼거리 제공을 위해 올해 안에 박물관과 관련된 전시 조형물도 설치할 예정이라고 했다. 

 

▲ 동두천시 자유수호평화박물관 옥상부 관람객 휴게쉼터 조성 <사진제공=동두천시>  © 경기북부/강원 브레이크뉴스

 

박물관을 찾는 관람객은 박물관 전시실을 둘러본 후 4층 휴게쉼터를 이용해 박물관 주변 소요산 및 마차산을 전망할 수 있으며, 자연과 벗 삼아 코로나19로 지친 마음을 달래고 휴식을 마음껏 취할 수 있게 됐다고 했다.

 

최용덕 동두천시장은  “동두천자유수호평화박물관이 관람객 누구나 편하게 와서 즐길 수 있는 대표적인 전쟁박물관으로서, 코로나19로 인해 지친 심신을 달래고 휴식을 취할 수 있는 힐링 공간으로 거듭나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hhxh0906@naver.com

 

*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as'Google Translate'.

 

Dongducheon City creates a resting place for visitors on the rooftop of the Freedom Protection and Peace Museum

 

Location within Soyosan National Tourist Site

 

[Reporter Kim Hyun-woo = Northern Gyeonggi/Gangwon] On the 20th, Dongducheon City announced that it had built a resting place for visitors on the rooftop of the Freedom Protection and Peace Museum located in Soyosan National Tourist Area.

 

The museum’s rooftop garden, which was created after three months of construction, was created as a healing resting place in the greenery of Soyosan Mountain where anyone visiting the museum can enjoy it comfortably.

 

The main facilities include wooden benches for a comfortable resting space for visitors and a walking path to explore the rooftop garden, and to provide attractions, he said that exhibition sculptures related to the museum will be installed within this year.

 

Visitors to the museum can view Soyosan and Machasan near the museum by using the resting area on the 4th floor after looking around the museum exhibition room, and they can be friends with nature to soothe their tired minds from COVID-19 and to relax.

 

Dongducheon Mayor Choi Yong-deok said, “I hope that the Dongducheon Freedom, Protection and Peace Museum will be a representative war museum that anyone can come and enjoy.

 

hhxh0906@naver.com

 

이 기사 좋아요
  • 도배방지 이미지

김현우 기자, 동두천시, 소요산국민관광지내, 자유수호평화박물관 옥상부, 관람객, 휴게쉼터, 최용덕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