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천시청소년교육문화센터, ‘찾아가는 수련교육 및 한반도 통일교육’ 실시

6월 호국보훈의 달 기념

김현우 기자 | 기사입력 2021/06/28 [11:37]

포천시청소년교육문화센터, ‘찾아가는 수련교육 및 한반도 통일교육’ 실시

6월 호국보훈의 달 기념

김현우 기자 | 입력 : 2021/06/28 [11:37]

▲ 청소년교육문화센터 호국보훈의 달 기념 활동 운영 <사진제공=포천시>  © 경기북부/강원 브레이크뉴스


[김현우 기자 = 경기북부] 지난 21일과 25일 포천시 청소년교육문화센터 방과후아카데미 아름드리는 6월 호국보훈의 달을 기념해 ‘찾아가는 수련교육 및 한반도 통일교육’을 실시했다고 밝혔다.

 

경기도 학생교육원(포천학생야영장), 한반도통일미래센터와 연계하여 진행된 이번 특별지원활동은 숲밧줄, 3D코딩메이커, 코딩로봇수업 등의 체험활동과 통일골든벨, 통일달력만들기를 통해 청소년들이 통일에 대한 건강한 지식을 습득하고, 통일 후의 미래 주역의 역할을 인지시켰다고 했다.

 

이번 교육에 참가한 중학교 1~3학년(53명) 방과후아카데미 아름드리 학생들은 “코로나로 인해 활동이 어려워 답답했었는데 밧줄을 이용해 다양한 신체활동을 할 수 있어 좋았고, 북한에 대해 몰랐던 지식을 알게 되며 조금이나마 이해할 수 있는 시간이 되었다.”라는 소감과 만족감을 나타냈다.

 

청소년방과후아카데미는 여성가족부와 포천시에서 청소년 수련시설을 기반으로 방과 후 돌봄이 필요한 청소년의 자립역량을 개발하고 건강한 성장을 지원하는 국가정책지원 사업으로, 포천시청소년교육문화센터 방과후아카데미 ‘아름드리’는 중학교 1~3학년을 대상으로 3개 반을 운영하고 있다고 했다.

 

hhxh0906@naver.com

 

*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as'Google Translate'.

 

Pocheon City Youth Education and Culture Center conducts ‘visiting training and unification education on the Korean Peninsula’

 

June commemorates the month of Patriots and Veterans

 

[Reporter Hyeon-Woo Kim = Northern Gyeonggi] On the 21st and 25th, after-school academy at the Pocheon City Youth Education and Culture Center, Arumdri announced that it had conducted ‘visiting training and education for Korean unification’ to commemorate the month of Patriotism and Veterans Affairs in June.

 

This special support activity, conducted in conjunction with the Gyeonggi Student Education Center (Pocheon Student Campground) and the Center for the Unification and Future of the Korean Peninsula, was conducted to encourage youth to contribute to unification through hands-on activities such as forest rope, 3D coding maker, and coding robot class, as well as the unification golden bell and unification calendar making. It is said that he acquired a healthy knowledge about Korea and recognized the role of future leaders after unification.

 

After-school academy students from 1st to 3rd grades (53 students) who participated in this education said, “It was frustrating because it was difficult to do activities due to the corona, but it was good to be able to do various physical activities using ropes. It was a time for understanding.”

 

Youth After-School Academy is a national policy support project that supports healthy growth and develops self-reliance capabilities of youth in need of after-school care based on youth training facilities in Pocheon City with the Ministry of Gender Equality and Family. He said that he was running three classes for middle school students from 1st to 3rd grade.

 

hhxh0906@naver.com

 

이 기사 좋아요
  • 도배방지 이미지

김현우 기자, 포천시청소년교육문화센터 방과후아카데미 아름드리, 호국보훈의 달, 찾아가는 수련교육 및 한반도 통일교육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1/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