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천시, ‘6․25전쟁 71주년 행사’ 개최

6․25 참전유공자들의 희생과 헌신을 국민과 함께 기억하고 감사

김현우 기자 | 기사입력 2021/06/25 [17:31]

포천시, ‘6․25전쟁 71주년 행사’ 개최

6․25 참전유공자들의 희생과 헌신을 국민과 함께 기억하고 감사

김현우 기자 | 입력 : 2021/06/25 [17:31]

▲ 포천시, 6․25전쟁 71주년 행사 개최 <사진제공=포천시>  © 경기북부/강원 브레이크뉴스


[김현우 기자 = 경기북부] 25일 포천시는 6․25 참전유공자들의 희생과 헌신을 국민과 함께 기억하고 감사하는 ‘6․25전쟁 71주년 행사’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번 행사에는 박윤국 포천시장을 비롯해 임석환 6․25참전유공자회 회장, 포천시의회 의장 직무대리 송상국 부의장, 최춘식 국회의원, 시의원, 보훈단체장, 6.25참전유공자회 읍면동분회장 및 임원 등 5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국민의례, 표창 수여, 인사말씀, 결의문 낭독, 6․25 노래 제창 순으로 진행됐으며, 보훈지원 유공자 표창은 제6군단 군수참모처 이호범 상사 등 10명이 수상했다고 했다.

 

임석환 포천시 6․25참전유공자회 회장은 “이 자리를 마련해 준 포천시에 감사의 인사를 드리며, 앞으로도 포천시와 소통을 통해 6․25 참전유공자의 예우 및 증진을 위해 함께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 포천시, 6․25전쟁 71주년 행사 개최 <사진제공=포천시>  © 경기북부/강원 브레이크뉴스

 

박윤국 포천시장은 “조국수호와 자유민주주의를 지키기 위해 희생하신 호국영령들의 숭고한 정신에 삼가 머리 숙여 경의를 표한다.”라며 “나라와 국민을 위한 희생과 헌신을 반드시 기억하고 그에 따른 합당한 예우를 기본과 원칙으로 하는 포천을 만들어 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포천시는 국가유공자의 예우를 강화하기 위해 국가보훈대상자에게 기존 7만원을 지급하던 보훈명예수당을 보훈 및 참전명예수당으로 구분하여 월 10만 원으로 인상하였고, 사망한 참전유공자의 배우자 지원을 위해 월 5만원씩 지급하는 참전유공자 배우자 수당과 독립유공자 및 유족의 예우를 위한 월 20만원의 독립유공자 수당을 신설했으며, 또한, 9개의 보훈단체에 운영비 및 사업비를 지원하며 보훈단체회원 간 화합과 단체 활성화에 기여하고 있다고 전했다.

 

hhxh0906@naver.com

 

*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as'Google Translate'.

 

Pocheon-si, ‘The 71st Anniversary of the Korean War’

 

Remembering and giving thanks for the sacrifice and dedication of the Korean War veterans

 

[Reporter Kim Hyeon-woo = Northern Gyeonggi] On the 25th, Pocheon City announced that it had held the '71st Anniversary of the Korean War' to remember and appreciate the sacrifice and dedication of the Korean War veterans.

 

The event was attended by about 50 people, including Pocheon Mayor Park Yun-guk, Chairman Im Seok-hwan of the Korean War Veterans Association, Pocheon City Council Chairman Song Sang-guk, National Assemblyman Choi Chun-shik, city councilman, veterans' group head, and the 6.25 Veterans of Merit of the Korean War The ceremony took place in the order of a national ceremony, awarding of commendations, greetings, reading of resolutions, and singing of the June 25 song, and 10 people including Sgt.

 

Lim Seok-hwan, chairman of the Pocheon City 6.25 Veterans of Veterans Association, said, “I would like to express my gratitude to Pocheon City for providing this opportunity.

 

Mayor Park Yun-guk of Pocheon said, “We bow our heads and pay tribute to the noble spirits of the heroes of the country who sacrificed themselves to defend the country and free democracy. I will make a fortune that does this,” he said.

 

Meanwhile, Pocheon City increased the Veterans' Honor Allowance, which previously paid 70,000 won to veterans and veterans' honorary allowance, to 100,000 won per month in order to strengthen the courtesy of national meritorious people, and provided support for spouses of deceased veterans. For this purpose, a monthly allowance of 50,000 won for veterans' spouses and a monthly allowance of 200,000 won for veterans of independence and their bereaved family have been newly established. He said he was contributing to the revitalization of the group.

 

hhxh0906@naver.com

 

이 기사 좋아요
  • 도배방지 이미지

김현우 기자, 포천시, 6.25 참전유공자, 6.25전쟁 71주년 행사, 박윤국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1/20